X
부가가치세 간이과세자 등 통신판매 신고 면제
부가가치세 간이과세자 등 통신판매 신고 면제
  • 조혁신
  • 승인 2020.05.21 10:32
  • 수정 2020.05.21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위 고시 개정…"전자상거래 시장 진입 쉬워질 것"
▲ [공정거래위원회 제공]

간이과세자와 소규모 전자상거래 사업자는 통신판매업자로서 신고를 면제받는다.

 

공정거래위원회는 간이과세자나 직전 연도 거래가 50회 미만인 소규모 전자상거래 사업자는 통신판매업자로서 신고하지 않아도 되는 내용으로 '통신판매업 신고 면제 기준에 대한 고시' 개정안을 다음 달 10일까지 행정 예고한다고 21일 밝혔다.

전자상거래법 제12조제1항에 따라 통신판매업자는 꼭 관할 지자체에 통신판매업 신고를 마쳐야 하지만 고시가 정한 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소규모 사업자의 경우 신고 의무가 면제되는 것이다.

기존 고시에서는 면제 기준 거래규모가 '최근 6개월 1200만원 미만'이었지만, 개정 고시에서는 '부가가치세법상 간이 과세자'로 바뀌었다.

거래 횟수 기준도 '최근 6개월 20회 미만'에서 '직전연도 50회 미만'으로 조정됐다.

공정위 관계자는 "신고 면제 기준이 완화돼 소규모 사업자의 부담이 줄고 전자상거래 시장 진입이 더 쉬워질 것"이라고 말했다.

/조혁신기자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