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부곡깨비시장 용역최종보고
부곡깨비시장 용역최종보고
  • 김영복
  • 승인 2020.05.20 14:52
  • 수정 2020.05.20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는 지난 19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부곡도깨비시장 특화 활성화를 위한 최종 용역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김상돈 의왕시장, 차정숙 부시장, 윤미경 시의원을 비롯해 박용술 부곡도깨비시장 상인회장, 민간자문위원, 의왕경찰서 교통자문위원,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해 용역기관 엠아이전략연구소 김용한 대표로부터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연구용역 결과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보고회에서는 부곡도깨비시장 내 ‘차 없는 거리’ 조성 및 푸드박스 도입 등의 주요과제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으며, 사업추진 시 예상되는 문제점과 관련법을 파악해 사업을 추진하되 주민과의 사전협의의 중요성이 강조됐다.

또 최근 1인 가구의 증가와 급변하는 소비경향을 반영한 판매 품목과 업종의 다양화 등 중장기적인 발전 방안도 제시됐다.

시는 이번 용역 결과를 토대로 부곡도깨비시장을 ‘젊은 시장’으로 만들고,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김상돈 시장은 “상인조직이 스스로 고객의 소비욕구와 경향을 분석해 다양한 고객층을 만족시킬 수 있는 전략을 수립하고 추진하는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시에서도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골목상권의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부곡도깨비시장만의 특화자원을 발굴하고 활용해 시장 상권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의왕=김영복 기자 ybkim@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