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병원 갑상선암센터 문 열어
분당차병원 갑상선암센터 문 열어
  • 이동희
  • 승인 2020.03.30 15:11
  • 수정 2020.03.30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차병원 갑상선암센터 의료진./사진제공=분당차병원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은 맞춤형 원스톱 진료시스템을 제공하는 갑상선암센터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진료에 들어갔다고 30일 밝혔다.


 갑상선암센터는 갑상선암의 통합적인 치료를 위해 이비인후과-두경부외과, 외과, 내분비내과, 핵의학과, 영상의학과, 피부과, 재활의학과 등이 협진하는 다학제 진료(MDT)를 도입했다.


 갑상선암센터는 진료실과 검사실을 센터 내 한 공간에 배치함으로써 환자와 보호자의 동선에 맞춰 불필요하게 소비하는 시간을 줄였다.


 또 초음파장비와 판독 전용 고화질 모니터를 갖추고 원스톱 진료 시스템을 구축해 검사 대기시간을 최소한으로 줄이고 진료부터 수술까지 2주 이내에 가능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다학제 진료로 갑상선수술 전후 목소리, 흉터, 불편감 등 환자 맞춤형 1대1 통합관리 프로그램으로 수술 후 관리 및 삶의 질을 높이도록 돕는다.


 노종렬 분당차병원 갑상선암센터장은 "분당 차병원 갑상선암센터는 정확한 진단과 치료에 더해 다각적 진료로 환자와 보호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했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