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IFEZ, 경자구역 투자유치 전략 새로 짠다
IFEZ, 경자구역 투자유치 전략 새로 짠다
  • 곽안나
  • 승인 2020.03.25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 전략수립 용역' 추진
법인·소득세 감면 폐지 등
경영 환경·개선 방향 모색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경제자유구역 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 전략을 새로 짠다.

25일 인천경제청에 따르면 법인세·소득세 감면 폐지 등 투자유치 지원 제도가 개편되고, 2030년 인천경제자유구역 완성 계획에 대비하고자 장기적 투자유치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IFEZ 투자유치 전략수립 용역'을 추진한다.

다음 달 착수해 오는 10월 마무리되는 이번 용역은 최근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이 맡는다.

연구원은 세계경제 관련 문제를 조사·연구·분석해 국가의 대외경제정책 수립에 이바지하고자 설립된 국책연구기관이다.

그동안 산업통상자원부 등 경제자유구역과 외국인 투자유치 방안에 대한 유사 용역 수행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경제청과 연구원은 조만간 협상 진행 후 계약을 체결해 본격적으로 과업 수행에 돌입할 계획이다.
용역은 오는 2021년부터 2030년까지의 IFEZ 투자유치 전략을 새로 짜는 것이 골자다.
▲투자유치 관련 대외환경 및 자원·경쟁력 분석 ▲해외 주요 경제자유구역의 투자환경 분석 ▲내외국인 기업 경영 환경 및 정주환경 분석과 개선방향 ▲IFEZ 투자유치 방향성 정립 ▲투자유치 활성화 전략 및 실행계획 등을 수립한다.

아울러 경제청은 이번 용역을 통해 IFEZ 내 산업구조와 산업정책, 지구별 여건에 적합한 맞춤형 IFEZ 중·장기적 투자유치 전략을 마련할 계획이다. 혁신성장 기업을 유치하고 분야별 투자유치 혁신을 위한 전략적 마케팅 방안, 국내 기업 투자유치 활성화 방안도 모색할 방침이다.

김석철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투자유치기획과장은 "용역 수행업체와 긴밀히 협력해 혁신성장 시대에 부응하는 IFEZ만의 특화된 투자유치 전략을 수립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곽안나 기자 lucete237@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