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코로나19] 고양 12번째 확진자,서울 구로구 콜센터 파견 여직원
[코로나19] 고양 12번째 확진자,서울 구로구 콜센터 파견 여직원
  • 김재영
  • 승인 2020.03.11 17:03
  • 수정 2020.03.11 17: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에서 코로나19 12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고양시는 덕양구 성사동 래미안 휴레스트 2단지에 거주하는 A(32·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확진자 A씨는 서울 구로구 콜센터에서 발생한 집단 감염자 가운데 한 명이다.

 A씨는 평일 월·화·수요일 재택 근무자로 지난 5~6일 이틀간 구로구 콜센터에서 파견근무를 했으며 8일부터 기침과 목 따끔거림 증상이 있어 9일 안양 만안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했고 10일 최종 확진을 받았다.

 가족으로 배우자와 아들, 친정아버지, 친정어머니, 동생 둘이 있고 배우자는 안양시에 거주하고 있다. 지난 6일부터 남편의 차로 아들을 데리고 안양 집에서 주말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은 모두 자가격리 후 코로나19 검사가 진행 중이다.

 A씨는 성남의료원 격리 병상으로 이송했으며 경기도 역학조사관이 동선 등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고양=김재영 기자 kjyeo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지개 2020-03-11 20:01:12
고양시는 거주지를 자세히 알려줘서 안심되네요. 파주시도 확진자 나왔는데 시홈피에 마을이름만 나와있어 그마을 여러아파트주민들이 자기네 아파트라고 불안해해요 코로나걸린게 죄도아닌데 저정도는 공개해서 뷸안을 막았으면 좋겠어요 환자분의 쾌유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