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일산수질복원센터 옥상 공원화로 재탄생
일산수질복원센터 옥상 공원화로 재탄생
  • 김재영
  • 승인 2020.03.09 18:24
  • 수정 2020.03.09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일산수질복원센터 2단계 시설의 옥상을 공원으로 조성한다고 9일 밝혔다.

 일산수질복원센터 상부 공원화 조성사업은 1만㎡ 규모의 옥상을 3개 구역으로 나눠 단계별 시행을 거쳐 진행된다.

 이번에 실시하는 1구역 사업은 3월 공사에 나서 6월 말 완공 예정으로 일산수질복원센터 옥상에는 생활체육시설, 녹지·휴식 시설, 편의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일산수질복원센터 상부 공원화 조성사업은 옥상 공간을 활용해 주민들이 함께 머물고 즐길 수 있도록 공간 활용도를 높이고, 친환경 시설의 주민 친화적인 이미지로의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이다.

 고양시 일산서구 내 위치한 일산수질복원센터는 1993년 4월 운영을 시작해 일산신도시 및 본 일산 지역의 하수를 처리해 한강으로 방류하는 환경기초시설이다.

 그동안 지속적인 악취 민원에 직면한 일산수질복원센터는 악취진단 등으로 시설개선을 하고 있으며, 방음 및 방풍효과를 고려한 수목 식재로 완충녹지 공간을 조성하는 등 주민과 함께하는 시설로 탈바꿈한다.

 김훈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아직은 일산수질복원센터의 변화가 서툴고 낯선 모습이나 지속적인 변화와 개선을 통해 주민이 반기는 시설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김재영 기자 kjyeo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