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속보]인천 모대학 중국인 유학생 코로나 증상 보여 긴급 격리
[속보]인천 모대학 중국인 유학생 코로나 증상 보여 긴급 격리
  • 이주영
  • 승인 2020.02.28 11:16
  • 수정 2020.02.2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6일 인천에 온 중국 유학생이 코로나19로 의심돼 검사 중이다. 

인천시는 지난 26일 오후5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연수구 소재 대학에 유학 중인 중국인 A씨가 코로나19 의심환자로 분류돼 격리 후 검체를 검사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A씨는 26일 인천공항 도착 후 대학 교직원 안내로 콜밴을 이용했다. 대학 기숙사 1인실 배정 후 외부활동을 중단하고 기숙사 측이 제공하는 도시락을 배식 받은 A씨는 지난 27일 오후 9시30분 본인이 발열(37.9℃)을 자각 후 학교 측에 신고했다. 

A씨는 다음날 오전 12시45분 연수구보건소 구급차를 이용해 중구 인하대병원 선별진료소에 도착했고, 약 3시간 후 발열(38℃) 및 X-ray  검사 결과 폐렴 소견 확인돼 1인실 격리실에 입원했다.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A씨의 검체를 검사 중으로 빠르면 이날 오후 4시쯤 결과가 나올 것으로 전망했다.

/이주영 기자 leejy96@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