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특별법 개정안 논의
옹진군,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특별법 개정안 논의
  • 이은경
  • 승인 2020.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옹진군은 지난 21일 서울 코트야드메리어트 호텔에서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이하 협의회) 2020년 임시회의'를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협의회는 국방개혁 등에 따른 군부대 해체·이전으로 지역경제 위축, 수도권규제 및 군사시설 규제로 인한 보상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서해5도 지원 특별법 ▲주한미군기지 이전에 따른 평택시 등의 지원 등에 관한 특별법 등의 '접경지역 지원 특별법 개정(안)'을 논의했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4·27 판문점선언 이후 서해5도는 남북교류협력사업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며 "남북간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인천~북한 크루즈관광 추진, 서해5도 NLL 남북공동어로구역 조성 및 해양자원을 활용한 수산분야 남북교류협력사업(해양바이오 기술협력, 해조류 평화벨트 모색, 우뭇가사리 등 남북 공동 양식사업) 등이 가능하도록 통일부에서 적극 지원해 달라"고 촉구했다.

협의회는 또 옹진군의 'NLL 평화수역화를 위한 서해5도 공동해양산업육성(안)' 건의를 포함해 총 14건(파주~개성 간 농업 협력사업 추진 등)의 현안 사항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도 당부했다.

/이아진 기자 atoz@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