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와 3개시,서울지하철 3호선 유치 공동협약
경기도와 3개시,서울지하철 3호선 유치 공동협약
  • 김종성
  • 승인 2020.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열린 서울지하철 3호선 연장노선 유치를 위한 협약식 모습./사진제공=용인시

 경기도와 수원시, 용인시, 성남시가 서울지하철 3호선 연장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이재명 경기지사와 염태영 수원시장, 백군기 용인시장, 은수미 성남시장 등은 지난 14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서울지하철 3호선 연장에 공동 대응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도내 3개시의 교통정체 대응 방안의 하나로 서울시가 추진 중인 수서차량기지 이전과 연계해 서울지하철 3호선 연장노선을 유치하기 위해서다.


 이날 4개 협약기관은 서울시 용역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용서고속도로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공동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또 용역이 필요할 경우 4개 협력기관이 실무협의체를 구성해 행정지원을 하고 제반 사항 합의에도 협력키로 했다.


 경기도와 용인시 등 3개시는 이날 협약에 따라 상호 협력해 서울시의 용역에 대응하고 지하철 3호선 노선을 3개시 관내로 연장할 수 있도록 서울시와 국토교통부에 적극적으로 건의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 용인시 신봉·성복동 일대 일부 주민단체는 용서고속도로의 정체 해결책으로 수서차량기지 이전과 3호선 연장을 추진하는 서울시의 사전타당성 조사용역에 맞춰 노선을 유치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용인=김종성 기자 jskim@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