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더크로스 사고, “앞으로 나갈 수 있는 것은 부모님 때문”
슈가맨 더크로스 사고, “앞으로 나갈 수 있는 것은 부모님 때문”
  • 정유진
  • 승인 2020.0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송캡쳐
사진 : 방송캡쳐

 

[인천일보=정유진] 남성 듀오 더크로스가 ‘슈가맨 3를 통해 오랜만에 근황을 전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무엇보다 대중들은 더크로스 사고에 대해 궁금함을 내비치고 있는 상황이다.

불타는 금요일인 지난 14일 오후 제이티비씨 ‘슈가맨 3’에서 작사, 작곡, 피아노를 연주하는 이시하와 메인보컬을 맡고 있는 김혁건으로 구성된 더크로스가 출연을 했다.

이날 유희열은 “저희가 슈가맨 시즌2에 섭외 연락을 드렸는데, 오늘 출연하기 까지 시간이 걸렸다”라고 말을 했다.

이에 김혁건은 “그때 노래가 안되니 못하겠다고 했다”라며 “그런데 시즌3가 된 후 친구(이시하)가 오케이를 해버렸다. 참 쑥스럽다”라고 말을 했다.

이어 유희열이 슈가맨 시즌2때는 “노래가 완벽하게 안됐던 상황이었나보다”라고 물었고, 더크로스 김혁건은 “2012년 교통 사고 직후 사지마비 장애를 입어서 말도 오래하면 좋지 않았다. 그 후 서울대를 통해 복식호흡보조장치 도움을 받고 있다”라고 전했다.

복식호흡보조장치는 스틱을 조정하면 배가 눌러지고 그 힘에 의해 횡격막이 움직여 복식호흡을 가능하게 해준다고 한다.

한편, 지난 2003년 발표한 'Don't Cry'로 이름을 알린 더크로스는 이날 방송에서는 신보 ‘항해’를 소개했다. 

특히 더크로스 이시하는 “사고 병문안을 갔는데, 혁건이 어머니가 보조침대에서 코를 골면서 완전히 곯아 떨어지셨다. 얼마나 병간호가 힘드셨는지 알 수 있었다. 그런데 어머니의 코고는 소리를 혁건이가 행복하게 듣고 있었다. 그걸 보고서 이 파도가 치는 이 세상에서 앞으로 나갈 수 있는 것은 부모님 때문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항해’라는 제목으로 노래를 만들었다”라고 밝혔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