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20년 표준지 공시지가 평균 4.99% 상승
안산시, 2020년 표준지 공시지가 평균 4.99% 상승
  • 안병선
  • 승인 2020.02.13 14:38
  • 수정 2020.02.13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올해 표준지(1677필지) 공시지가가 작년보다 평균 4.99% 상승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전국 평균 상승률 6.33%보다 1.34%p, 경기도 평균 상승률 5.79%보다 0.8%p 낮은 수치다.
 구별로는 상록구가 6.23%, 단원구가 3.75%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시는 팔곡일반산업단지 조성, 제3기신도시 중소형 택지지구 선정, 신안산선 착공, 대부도 주택신축사업, 도로개설사업 등의 영향으로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시 개별공시지가(9만7994필지) 산정과 토지 보상의 기준이 되며, 재산세 등 각종 조세 및 부담금 부과의 기초자료 등으로 활용된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