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협은행, 우한교민에게 구호물품 전달
경기농협은행, 우한교민에게 구호물품 전달
  • 최남춘
  • 승인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설명=NH농협은행 경기본부는 12일 이천에 임시거주하는 중국 우한지역 교민에게 코로나19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사진제공=NH농협은행 경기본부

NH농협은행 경기본부는 12일 이천에 임시거주하는 중국 우한지역 교민에게 코로나19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NH농협은행 경기본부는 이천시 생활시설 격리자(우한교민)에게 면역력 강화를 위한 홍삼을 비롯한 과일, 간편식 등을 전달했다.


또 경기지역에 있는 기업에게 최대 5억원, 개인은 최대 1억원까지 신규자금을 지원한다. 이 자금은 최고 1.00% 이내(농업인 최대 1.70%이내) 대출금리를 감면한다.


금융지원 대출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입원·격리된 개인, 중국 수출입 실적이 있는 중소기업 그리고 병의원·관광·여행·숙박 업종 등 관련 피해가 우려되는 소상공인(중소기업 포함) 등이다.


NH농협은행 경기본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직·간접적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국민과 기업이 조속히 정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적기에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최남춘 기자 baika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