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도리섬상점가' 문화관광형시장 사업에 선정
안산 '도리섬상점가' 문화관광형시장 사업에 선정
  • 안병선
  • 승인 2020.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중소벤처기업부의 '2020년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에 지역 내 '도리섬상점가'가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은 지역특색과 연계한 전통시장 및 상점가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시장 투어코스, 체험프로그램 운영 등의 문화콘텐츠를 구축하고 시장 대표상품(PB상품)개발, 홍보·마케팅 등으로 특화상품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리섬상점가는 지난해 중기부의 문화관광형시장 전 단계 사업인 '특성화첫걸음시장사업'에 선정돼 ▲편리한 지불결제 ▲가격·원산지 표시 및 교환·환불·AS·친절 등의 고객신뢰 ▲점포 및 공용공간 등의 위생청결 등 고객관점 서비스 개선활동 의 3대 서비스혁신과 ▲상인조직강화 ▲안전한 시장 환경구축을 위한 일체 개선활동 등 2대 역량강화 핵심과제를 내실 있게 수행했다.


시는 앞으로 2년 동안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도리섬상점가가 지역문화컨텐츠와 결합한 안산시만의 창의적 상점가로 조성되도록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대규모 지역축제와 연계한 상점가축제, 지역특화상품개발, 상시 문화행사가 가능한 기반조성 등 지역민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안산시 단원구 문화광장 중심부에 위치한 도리섬상점가는 2017년 10월 조직돼 현재 194명의 회원이 등록돼 있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