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우즈베키스탄 윙어 기요소프 FA 영입
FC안양, 우즈베키스탄 윙어 기요소프 FA 영입
  • 이복한
  • 승인 2020.0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100년 구단' FC안양이 우즈베키스탄 윙어 기요소프(25)를 FA로 영입했다.


 기요소프는 2014년 우즈벡 리그 분요드코르에서 데뷔해 2019년까지 분요드코르에서만 뛰었다. 특히 지난 시즌은 컵대회 포함해 29경기에 나와 14골을 기록하는 등 좋은 활약을 펼쳤다. 프로 통산 기록은 컵대회 포함 총 104경기 19골이다.


 2017년 우즈베키스탄 U23 대표팀에 승선한 기요소프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우즈베키스탄 대표 선수로 선발돼 대한민국과의 8강전에도 출전했다. 또 2018년 5월부터는 우즈베키스탄 A대표팀에도 선발돼 우즈베키스탄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예선을 함께 하고 있다.


 기요소프는 측면에서의 활동량이 높고 축구 지능이 높은 선수로 알려져 있다.
 기요소프는 "올해 목표는 FC안양이 승격해 K리그1에 진출하는 것이다. 최대한 노력해 팀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안양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지난달 21일부터 태국 후아힌에서 2020 시즌을 위한 2차 전지훈련을 진행 중이다.

 

/안양=이복한 기자 khan4936@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