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베팅 과몰입 예방기능 추가, 2개월 만에 10만명 참여
마사회, 베팅 과몰입 예방기능 추가, 2개월 만에 10만명 참여
  • 신소형
  • 승인 2020.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는 경마 과몰입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이용자 보호에 앞장서기 위해 마이카드 앱에 베팅금액 상한 설정, 자가진단 기능 등을 추가해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는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마이카드는 경주정보나 좌석 예매, 발권 등을 통합적으로 이용하며 모바일로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지난 11월에 추가된 해당 기능은 마이카드 앱을 설치하고 실행하면 자동으로 경주 당 베팅 금액 한도 설정 및 과몰입 자가 진단 설문을 진행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상한선 설정 및 자가 진단은 분기별로 의무 시행되며 고객이 두 항목 설정을 완료하지 않으면 마이카드 앱을 이용할 수 없다.


 한국마사회는 지난해 11월 해당 기능이 처음 업데이트된 이후 2개월 만에 약 10만명 이상의 고객이 참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베팅 과몰입 등 부작용 최소화를 위한 고객 보호 장치를 시행체 스스로 마련하고 마이카드 앱으로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또 '베팅 과몰입 예방' 메뉴를 홈 화면에 신설해 이용 고객이 언제든지 편리하게 상한선 설정 및 자가 진단을 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개선했다.


 마사회는 해당 기능을 고객 스스로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마이카드 앱을 비롯해 홈페이지, 경마 방송 등을 활용해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매 분기별 첫 번째 경마일을 기준으로 집중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과천=신소형 기자 ssh283@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