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성곽 전문가들, 북한산성 등재할 연구자료 공유
아시아 성곽 전문가들, 북한산성 등재할 연구자료 공유
  • 박혜림
  • 승인 2020.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문화재단이 오는 21일 오후 1시부터 수원화성박물관 영상교육실에서 '아시아 성곽연구 결과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번 결과보고회는 '2019년 북한산성 연구보존 및 활성화' 사업 중 수행된 '아시아 성곽 연구 결과보고회'를 한·중·일 성곽 전문가와 함께 북한산성의 등재를 위해 연구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이 주관한 이번 보고회에는 세계유산 전문가와 대학, 민·관 연구소 및 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보고회 세션1에서는 '중앙아시아 지역 성곽연구(이화종, 한양대학교)'를 시작으로 '북아시아 지역 성곽 연구(막심 스토야킨, 국립문화재연구소)', '동아시아 지역 성곽 연구(김영수, 서울시립대학교)'에 관한 결과 보고가 진행된다.

이어 세션2에서는 국외 전문가의 중국, 일본 성곽유산에 대한 주제로 '중국 북방 지역 성곽 발달사(류 하이핑, 중국심양건축대학교)', '일본 성곽유산 연구 동향(히토시 나카이, 시가현립대학)'에 대한 발제가 이뤄진다.

세션3에서는 '서아시아 지역 성곽연구(이석우, ㈜동링피엔디)'를 시작으로 '남아시아 지역 성곽 연구(이지은, 한국외국어대학교)', '동남아시아 지역 성곽 연구(김인아, 동아대학교)'에 대한 결과 보고가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한·중·일 성곽 전문가들이 '성곽 용어 정립'을 주제로 종합토론 (좌장: 한필원, 이코모스 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이 마련된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북한산성 세계유산 등재 추진에 있어 아시아 지역 내 성곽 비교연구 결과와 성곽용어정립 자료를 일반인 및 국내·외 성곽전문가들과 공유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및 참가신청은 전화(031-231-8527, kimsan0203@ggcf.or.kr)로 하면 된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