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생산성 대상 문화복지 전국 최고
양주시 생산성 대상 문화복지 전국 최고
  • 이광덕
  • 승인 2019.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는 제9회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 문화복지 분야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행안부는 2011년부터 매년 지방자치단체의 경쟁력 강화와 공공부문 생산성 향상을 위해 종합평가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 생산성 대상 우수사례 공모엔 총 428건이 접수됐다.


 행안부는 생산성 측면의 성과와 다른 정책사업과의 구별되는 창의성, 목표 달성의 난이도, 절차의 합리성, 타 시군구로의 확산 가능성 등 5가지 항목을 평가했다.


 1차 서류심사를 거쳐 지역경제, 행정관리, 문화복지, 정주 환경 등 분야별 우수 1건, 장려 2건 등 최종 12건을 확정 발표했다.


 그 결과, 시는 문화복지 분야에서 전국 1위를 차지해 행안부 장관상을 받았다.


 시는 공설묘지 개발을 통해 장애인복지타운을 조성한 데 이어 사회기반시설 인프라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생산성 대상 우수사례 선정은 지역발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성원, 공무원들의 노력이 함께한 결과"라고 말했다.

 

/양주=이광덕 기자 kd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