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자생의료재단, 저소득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 협약
성남시-자생의료재단, 저소득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 협약
  • 이동희
  • 승인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수미(오른쪽) 성남시장과 박병모 재단법인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이 18일 시청 시장 집무실에서 '저소득가정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에 관한 협약'을 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성남시

 성남지역의 저소득가정 여성청소년들이 3년간 위생용품을 무상으로 지원받게 됐다.


 성남시는 재단법인 자생의료재단과 '저소득가정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에 관한 협약'을 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자생의료재단은 2021년까지 매년 11월에 1000만원 상당의 위생용품 100상자를 성남시에 현물로 기탁한다. 3년간 모두 3000만원 상당이다.


 시는 매년 대상 청소년 100명을 선정해 1명당 위생용품 1박스씩을 전달한다.


 자생의료재단은 합방병원, 한의원 등 20개 의료기관과 재단사무국으로 꾸려진 비영리재단법인으로 2000년 설립됐다.


 재단은 독립유공자 유족 의료지원, 해외 의료봉사, 사랑의 김장 나누기, 연탄 나누기, 희망드림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벌이고 있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