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중국인 유학생 40명 인천 나들이

시 투어행사 … 유 시장 "유학생활 적극지원"

2017년 05월 18일 00:05 목요일
인천시는 17일 인천에서 유학 중인 중국인 40명을 초청해 인천 투어행사를 벌였다.

중국인 유학생들은 인천개항박물관, 근대건축전시관, 차이나타운, 인천경제자유구역 등 인천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봤다. 또 월미공원에서는 무료로 빌려주는 한복을 입고 기념사진을 찍었고, 중국식당에서는 유정복 인천시장과 점심을 함께 하며 인천 생활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시는 사드 배치 갈등 때문에 최근 한중관계가 악화했지만, 양국관계가 개선되면 중국인 유학생이 친(親)한국, 친인천 외교자원이 될 것으로 보고 유학생 지원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유 시장은 "인천은 한국에서 중국과 가장 가까운 도시로 지리적·역사적으로 매우 인연이 있다"며 "여러분이 편안하게 유학생활을 마칠 수 있도록 인천시가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 전체 유학생 2007명 중 1067명(53%)은 중국인이다. 중국인 유학생 대부분은 인하대와 인천대에서 유학하고 있다.


/이주영 기자 leejy96@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