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국가시설 밀집 … 개발 아닌 시민정책 필요"

시민단체 연대 인천시민의힘, 지역 대선 공약 10대 과제 제시
인천기독교공명선거네트워크 발대 … "설교 모니터링"

2017년 04월 19일 00:05 수요일
▲ 18일 인천시민의힘 관계자들이 인천시청 브리핑룸에서 '제19대 대통령 후보에게 요구하는 인천시민사회의 10대 과제'를 발표하고 있다. /이상훈 기자 photohecho@incheonilbo.com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인천지역 주권자들이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시민들이 원하는 지역 공약 제시는 물론 공정한 투표를 위한 감시자 역할을 자처하고 나섰다.

인천 시민단체 연대인 '인천시민의힘'은 18일 대통령후보에게 요구하는 지역 10대 과제를 제시했다.

이 단체는 이날 인천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인천에는 국가산업단지와 공항과 항만 등 각종 국가시설이 밀집해 있다"면서 "이제는 또 다른 건설 계획, 개발정책이 아닌 300만 '시민의 정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인천의 과제들'로 ▲지방분권 실현을 위한 개헌 ▲서해 북방한계선(NLL) 남북 공동어업구역 지정 ▲인천경기만 갯벌국립공원 지정 ▲부평미군기지와 계양산 국가도시공원 조성 ▲인천항 대중국교류 거점항만 육성 등을 제시했다.

'국가가 책임지고 해결해야 할 인천의 난제들'에는 ▲인천지역 유해 국가시설 축소 및 이전 ▲뉴스테이 재검토 및 청년 위한 공공·사회주택 보급 ▲KBS 방송총국 설립 ▲공공성 도시인프라 국비 지원 ▲국가산단 이전 재배치를 꼽았다.

한편 인천지역 진보 기독교 단체는 이날 인천시청에서 '인천기독교공명선거네트워크' 발대식을 가졌다.

이들은 지역 대형교회를 중심으로 설교 모니터링을 실시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특정 후보에게 투표하도록 하는 언행 등 선거법 위반 행위 등을 살핀다. 이와 함께 선거에 대한 홍보와 교육 활동 등을 펼칠 계획이다.

인천기독교공명선거네트워크는 "어느 한편으로 치우치지 않는 공정하고 투명한 선거가 이뤄져야 한다"면서 "신앙인으로서 진리 편에서 진실을 드러내는 증인의 역할을 감당하겠다"고 말했다.

/곽안나 기자 lucete237@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