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해5도 해역에 인공어초 1403기 설치

2017년 03월 20일 00:05 월요일
인천시가 12억원을 들여 서해 5도 해역에 인공 어초 1403기를 설치한다. 어민 소득을 늘리고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을 막기 위해서다. 19일 시에 따르면 서해5도 어민이 겪는 고충은 어획량 감소다. 환경 오염과 수온 상승,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 때문이다.

2014년 3만여t이던 어획량은 2015년 2.5t, 지난해 2만여t으로 계속 줄고 있다. 이에 시는 15일 학계 전문가, 연구기관 관계자, 어업인 대표와 어초관리위원회를 열고 옹진군 5개 섬지역, 연안도서에 설치할 인공 어초 장소, 종류를 결정했다.

해양수산부노 올해 북방한계선(NLL) 침범 중국 어선을 막고자 70억원을 투입, 불법 조업 방지 어초를 설치할 계획이다.

/황신섭 기자 hss@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