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원시청, 테니스 실업연맹전 단체전 정상

2017년 03월 19일 19:26 일요일
20170319010126.jpeg


수원시청이 2017 한국실업테니스 연맹전 영월대회 및 전국종별대회 여자부 단체전 정상에 올랐다.

최영자 감독이 이끄는 수원시청은 19일 강원도 영월 스포츠파크에서 열린 여자부 단체전 결승에서 강원도청을 3대 1로 물리쳤다.

수원시청은 지난 2015년 실업연맹전 2차 서산대회 이후 2년 만에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수원시청은 강력한 우승후보 강원도청을 상대로 제1단식에서 홍승연이 강원도청의 강서경을 세트스코어 2대 0으로, 제3단식에서 김나리가 최지희를 2대 0으로 물리치고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지만 4단식에 나선 이세진이 강원도청 정수남에게 0대 2로 패했다. 종합전적 2대 1 상황에서 수원시청은 제2단식에 나선 지하영이 유진과 풀세트 접전 끝에 2대 1(1-6, 6-3, 6-2)로 극적인 역전승을 이끌어내며 종합전적 3대 1로 단체전 정상에 올랐다.

2년 만에 여자부 단체전에서 우승한 최영자 수원시청 감독은 "언제나 우승은 기쁘다. 2년 만에 강팀 강원도청을 물리치고 단체전 정상에 올라 더욱 기쁘며 선수들이 자랑스럽다. 이적생 홍승연이 팀 전력에 많은 도움이 됐다. 남은 대회에서도 최선을 다해 수원시청의 힘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