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 이자지원 대상 확대

소득 '7 → 8분위' 이하

2017년 01월 12일 00:05 목요일
경기도는 올해 대학생 학자금 대출 이자지원을 소득 7분위 이하에서 소득 8분위 이하로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

한국장학재단은 학자금 대출을 위해 소득을 0분위에서 최고 소득분위인 10분위까지 나누고 있다.

도는 2010년 2학기부터 대학생 학자금 대출 이자지원 사업을 벌이면서 소득 7분위 이하인 도내 거주 대학생이 한국장학재단으로부터 대출받은 경우 이자를 지원했다.

지원 대상이 소득 8분위까지 확대되면 혜택을 받는 학생 수는 지난해 7705명에서 올해 9455명으로 늘어나게 된다.

도는 3자녀 이상 다자녀가구의 둘째 이후 대학생에게 대출 이자를 지원하던 것을 올해부터 모든 다자녀가구의 대학생을 대상에 포함, 지난해보다 207명이 늘어난 1752명을 지원하게 됐다.

도 관계자는 "학자금 이자지원 조례의 개정으로 대상 인원수가 전체적으로 지난해 9250명에서 올해 1만1207명으로 1957명 늘어나게 됐다"고 말했다.

/최현호 기자 vadasz@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