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회사소개

인천일보는

CEO 인사말

애독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인천시민과 경기도민의 신문 ‘인천일보’입니다.

우리 지역의 바른언론‧참언론 역할을 하고 있는 인천일보는 현재 풀뿌리민주주의 정착과 글로컬라이제이션(glocalization)을 향해 정론직필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지역민의 삶의 질 제고와 알권리 보장, 지역의 아젠다를 설정하며 미래를 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인천일보는 우리지역의 뉴스를 소중히 여기고 샅샅이 찾아가는 ‘지역적 특수성’을 강화하는 한편 거시적인 안목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세계적 보편성’을 추구하며 지역밀착형 언론 만들기에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습니다.

인천일보 임직원들은 젊고 건강한 신문, 어른을 모시는 신문, 내고장의 권익을 위해 뛰는 신문을 지향하며 ‘공기(公器)’의 역할을 다하겠다는 각오와 열정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전문화된 언론사, 책임 있는 정론지가 될 것을 다짐하고 있습니다.

인천일보가 최고의 신문사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지역민의 애정 어린 관심과 지원이 중요합니다. ‘인천일보의 힘’은 바로 독자들로부터 나오기 때문입니다. 유수의 외국지역신문들이 전국지보다 더 왕성하게 활동할 수 있는 것도 지역민들이 자신이 사는 지역에서 발행되는 신문에 각별한 사랑을 쏟아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입지(30)’의 나이를 앞두고 있는 인천일보는 ‘인천시민‧경기도민이 가장 사랑하는 신문’이 되기 위해 열정과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독자여러분의 깊은 사랑과 아낌없는 성원 부탁드립니다.

회사연혁

조직도

편집방향

찾아오시는 길

회사 CI